티스토리 뷰



CNN에서 매우흥미로운 기사가 보도되었습니다. Pete Cashmore가 작성한 How the iPad changed 2010는 말그대로 아이패드가 세상을 어떻게 바꾸었는지를 다섯가지로 소개했는데요. 함께 보실까요?

1년 여전에 많은 기술 권위자들은 애플의 타블릿 컴퓨터가 구매자들을 모을수 있을지에 대해서 의문을 표했다. 인포월드와  벤쳐비트 역시 타블릿은 실패할것이라고 예견했다. 하지만  2010년이 끝나가는 지금 아이패드는 폭발적인 성공을 거두고 있다.  eMarketer에 의하면 애플은 올해까지 총 1330만대를 판매할 것으로 연구했고 한 연구 조사에 의하면 할러데이시즌에 가장 인기있는 제품이라고 한다.  아애패드가 바꾼것은 시장만이 아니다. 출판에서부터 웹디자인까지 아이패드는 예상치 못한 방법으로 세상을 바꾸고 있다.


1. 최고의 회사가 된 애플.

아이패드가 애플을 탑의 자리에 오르게 한것은 너무나 분명하다. 아이패드가 발매된지 한달 후인 5월에 마이크로소프트의 영원한 그림자로 남게될 것으로 생각된 애플은 마이크로소프트를 제치고 세계에서 가장 큰 기술기업이 되었다.

2. 새로운 카테고리가 탄생시키다.

애플은 성장이 끝나버린줄 알았던 타블릿 컴퓨터 분야에 대한 관심에 불을 붙혔다. 애플의 경쟁사들이 애플과 경쟁을 벌이고 있지만 eMaketer에 의하면 애플은 시장의 대부분을 차지하게 될것이다.


3. 출판 르네상스시대를 열다.

아이패드가 진짜 출판업체들의 구세주로 남아줄것인지에 대해서는 알 수없지만 아이패드는 잡치와 신문이 불활하는 불을 지핀것은 확실하다. 와이어드의 아이패드 앱은 종이 인쇄물만의 촉감을 디지털영역으로 옮겨왔다.  Flipboard 는 웹의 소셜적인 측면과 신문을 잡았을때의 체험을 하나로 결합시킨 놀라운 앱이었다.  아이패드는 출판업자들이 컨텐트에 대해서 요금을 징수할 수 있도록 했다. 하지만 아이패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컨텐트가 늘어나도  이러한 방식이 계속될지는 모른다.

4. 웹디자인을 변화시키다.

예상하지 못한 일이지만 아이패드는 웹사이트의 디자인을 바꾸고 있다.  많은 회사들이 자사의 웹사이트보다도  아이패드앱이 더욱 쓰기좋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래서 웹사이트 디자인 자체가 아이패드 앱에 매치되도록 하였다. 아이패드의 인터페이스에 영향을  받은 대표적인 사이트가 바로 트위터이다. 트위터는 회사의 아이패드 앱으로 부터 많은 영향을 받아 웹사이트 자체를 새롭게 디자인했다.


5. 앱스토어의 승리

아이패드는 모바일 디바이스에서 앱과 컨텐트에 접근하는 탁월한 방식으로서 앱스토어 모델을 확립했다. 아이패드는 웹중심의 도구가 아니라 앱중심의 기기이다.  늦은 접속속도와 작은 아이폰 화면에는 특화된 애플리케이션이 이익이다.  하지만 이러한 형태가 와이파이 큰화면을 가진 기기에도 옳은것인지에 대해서는 아직 알 수 없다.  소비자들은 동일한 컨텐트를 유료로 이용하는 앱보다는 무료로 접근할 수 있는 웹을 선호하지 않을까? 하지만 소비자들은 여전히 앱이 모바일 체험의 중심이라고 말한다.

애플과 스티브 잡스에 대한 관련글 링크모음

IT 삼국지 시대의 혁명가 스티브 잡스(애플 CEO) 그는 누구인가? 
스티브 잡스 성공신화의 비결  
스티브 잡스의 뛰어난 협상력의 비결은?
황금배짱의 소유자 스티브 잡스!   
스티브 잡스 스티브 워즈니악이라는 날개를 달다
사람을 움직이는 마성의 소유자 스티브 잡스

애플의 혁신, 디자인의 혁명이었다.
애플의 위대함, 실패에서 나온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