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티벳 불교의 젊은 지도자 카르마파 라마가 타임즈 오브 인디아와 최근 행한 인터뷰 내용이 매우 흥미롭습니다.

평소 카르마파 라마가 게임을 하는 것으로 유명했는지 기자가 왜 비디오 게임 그것도 전쟁 게임을 좋아하는지 물어봤습니다. 아무래도 평화를 외치는 스님이 게임을 한다는게 어울리지는 않는다는거죠.

그러자 이 질문에 카르파마 라마는 비디오 게임은 감정의 치료제(emotional therapy)라고 본다는 군요.  그는 스님이든 아니든 세상의 모든 사람들은 행복한 감정과 슬픈 감정 그리고  화가 날수 있는데 우리는 이러한 감정이 생길때 제대로 컨트롤 할 줄 아는게 꼭 필요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는 이러한  감정을 완화시키기 위해서 비디오 게임을 한다는 군요. 만약 부정적인 생각과 부정적인 느낌이 들때 비디오 게임을 함으로써 부정적인 에너지로 부터 해방될수 있다는 것이지요.

또한 비디오 게임에서 오는 폭력성은 자신의 마음속에 가지고 있는 욕망을 만족시켜준다고 합니다. 즉 자신이 만약 누군가의 머리를 때리고 싶을때가 있지만 현실에서는 실제로 그럴수는 없다는 것이지요. 하지만 비디오 게임을 통해서 이런 감정에 대해서 대리만족을 느낀다고 합니다.

대리만족이야 말로 게임의 중요한 재미중 하나죠. 그리고 비디오 게임의 폭력에 대해서 많은 우려들이 있지만 본래 인간이 가진 원시적인 폭력성을 게임을 통해서 해소하는 꼭 나쁜것은 아니라는 의견도 있었는데요. 티벳 불교의 지도자가 이런 이야기를 하니 매우 흥미롭습니다.

게임 성악설이 판치는 세상에 티벳불교 지도자의 발언은 한번 생각해볼 가치가 있는것 같습니다.

참고적으로 기자가 명상도 있지않느냐면서 되물었는데요. 그러자 카르마파 라마는 한마디로 아니라면서 비디오 게임이야 말로 유일하게 인간의 감정을 해방하는 수단이라고 강조하네요.

하여튼 티뱃 불교 지도자의 발언은 이른바 게임은 모든 악의 근원이라면서 악의 무리쯤으로 치부하는 게임 성악설론자들에게 좋은 반박이 될수 있을듯 합니다.


한국에서의 아이폰 발매 외신에서도 깊은 관심

오늘 외신에서 KOREA라는 말을 참 많이 들은것 같습니다. 여기저기서 애플의 아이폰이 한국에서도 곧 발매될것이라는 기사를 대부분의 언론들이 보도를 하고 있네요. 대부분 월스트리트 저널을 인용보도 하고 있는데요. 월스트리트 저널에서는 한국 시장을 세상에서 가장 닫혀진 시장으로 설명하고 있으며 법을 통해서 그동안 한국이 자국업체를 보호하고 있었다는 이야기를 언급하고 있네요.  이기사를 보면서 느낀건.. 확실히 외국 사람이 보기에 한국 시장은 폐쇄적으로 느껴질수 있다는 건데.. 이렇게 폐쇄적인 시장으로 세계에 알려진것이 결국 아이폰 때문이라는 것을 보면 애플의 파워를 새삼스럽게 재확인하게 되네요. 애플매니아들이 광적인 만큼 여론을 형성하는 능력도 천하제일이죠.  누가 보면 애플매니아들이 유난스럽다고 말할수 있겠지만 제가 IT 관련 기사보면서 오늘처럼 한국이야기가 전면에 나온적은 없네요. 어찌되었든 애플과 관련된 모든것은 곧 화제가 된다. 뭐 이런 생각이 듭니다.

AMD 세상에서 가장 빠른 컴퓨터 그래픽카드 HD 5870을 발표

AMD가 세상에서 가장 빠른 컴퓨터 그래픽 카드 ATI 라데온 HD 5870을 발표했습니다. 5870은 차세대 DirectX 11을 지원하는 것이 최대의 특징입니다. 스펙을 보면 과거 라데온 HD 4890이 55nm이었던 비해서 이번 5870은 40nm으로 제작되었으며 트렌지스터의 경우 21억 5000만개가 들어갔는데 이는 4890의 9억 5900만개의 트랜티스터수보다 월등하게 많은 수치입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높이사는 것은 바로 소비전력입니다. 기존의 소비전력이 90W인 반면에 5870은 27W에 불과합니다. 과거 두개의 GPU를 연결한 라데온 HD 4870X2와 비슷한 성능을 자랑하면서도 소비전력은 엄청 떨어졌으니 참으로 대단한 작품을 만들어낸듯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비밀스런 타블릿 프로젝트가 밝혀지다.

마이크로소프트가 개발중인 새로운 타블릿 프로젝트가 밝혀졌습니다. 이건 애플 처럼 사진 한장 없는 단순한 소문이 아닙니다. 그렇다고 그 진위를 알수 없는 사진도 아니고 이번에는 동영상입니다.




이걸 보니 확실히 마이크로소프트가 타블릿을 만드는데 이게 과연 뭐하는 물건이냐가 문제인것 같습니다. CNET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가 개발중언 여러 타블릿중의 프로토타입에 불과하다고 말합니다.이에 비해서 처음 이 정보를 공개한 기즈모도는 이것이 혁명적인 개인 비즈니스 장치일수 있다고 말합니다. 기즈모도는 마이크로소프트가 개발중인 타블릿에 대해서 마치 책처럼 느껴지는 7인치의 스크린을 가지고 있으며 내부에 카메라와 무선랜이 장착되어 있다고 밝힙니다. 아직까지는 구체적인 정보가 나오지 않고 있네요. 하지만 애플의 타블릿 루머와 맞물리면서 앞으로 마이크로소프트와 애플간의 어떤 경쟁이 펼쳐질지 기대가 됩니다.

당신의 구글독 문서가 검색엔진에?

이번에 구글에 약관을 하나 바꾸나 봅니다. 공개된 구글독 문서에 대해서는 구글엔진에 등록되어서 따로 구글 검색 결과에 등장하게 됩니다. 물론 사용자가 웹페이지로써 공개된 문서에 대해서만 검색을 하고 그결과를 보여준다는건데요. 그런데 혹시 실수로 중요한 정보를 공개하면 어쩌나 하는 그런 문제가 있나 봅니다. 저도 사실 블로그에 글을 쓰고서 비공개로 한다는 것을 공개로 하는 실수를 저지른게 많아서 그런지 이번에 구글독의 새로운 정책 변화는 좀 탐탁치 않네요.



엑스 박스 360 50달러 더 내린다.

8월에 소니가 플레이스테이션 가격을 100달러를 인하하였고 이에 마이크로소프트 역시 xbox 360 엘리트의 가격을 100달러인하였는데요. 지금 마이크로소프트가 엑스박스 360 엘리트를 구입한 사람들에게 또 50달러를 환불해주고 있답니다. 가격은 지금도 299달러지만 엑스 박스 360을 구입한 후에 50달러를 환급받을수 있는거죠. 그나저나 올연말 비디오 게임기 전쟁이 정말 치열할듯 싶네요. 지금까지는 닌텐도위의 단독승리였기 때문에 별로 긴장감이 없었지만 올해는 정말 달라요. 아참 닌텐도가 이번주 부터 50달러 인하하는건 100% 확실해져 가고 있습니다. 다른 웹진의 기사를 인용보도하지만 월스트리트 저널지와 같은 권위있는 언론에서 50달러 인하할수 있다고 보도를 했는데 이정도 되면 거의 확실한것 같네요. 또한 닌텐도가 조만간 닌텐도 위리조트를 번들로 제공할것으로 알려졌기 때문에 닌텐도 역시 적극적으로 올 연말 시장을 임하는것 같습니다.


정말 미국을 휩쓸고 있는 아이온?

이번주에 발표된 PC 판매 차트에서 아이온이 역시 1위를 기록했습니다.  뭐 이렇게 지속적으로 인기차트에 머무르는것을 보면 아이온이 잘하고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Steam

1. Aion Collector's Edition (Pre-Sale)
2. Batman: Arkham Asylum
3. Resident Evil 5
4. Star Wars Jedi Knight Collection
5. Garry's Mod
6. Left 4 Dead
7. Red Faction: Guerrilla
8. Aion Standard Edition (Pre-Sale)
9. Counter-Strike Source
10. Champions Online

Direct2Drive

1. Aion Collector's Edition (Pre-Sale)
2. Champions Online
3. Batman: Arkham Asylum
4. Fallen Earth (Pre-Sale)
5. BioShock
6. The Chronicles of Riddick: Assault on Dark Athena
7. Need for Speed SHIFT
8. Star Wars: KOTOR
9. Majesty 2
10. Aion Standard Edition (Pre-Sale)



오늘의 사진 한장 : 세상에서 가장 슬픈 개




웬지 가을의 고독과 외로움이 느껴지지 않습니까? ^^;; 


댓글
  • 프로필사진 임현철 비디오게임이 주는 긍정적 측면도 있군요.
    무엇이든 적당히 하면... 잘 보고갑니다.
    2009.09.24 09:54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세상에는 절대적인 악과 선이 있는건 아닌것 같아요. 세상 만사 조화와 균형이죠. 게임도 적당히하면 좋은것 같습니다. ^^;; 2009.09.24 19:30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09.24 10:16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오.. 바로 만들어야겠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09.09.24 19:30 신고
  • 프로필사진 구차니 평소 카르마파 라마가 게임을 하는 것으로 "유명한했는지" 기자가
    감정이 생길때 제대로 "다룰즐" 아는게 꼭 필요하다고 합니다

    음.. 왜 로그인하고 글쓰면 비밀 댓글을 못쓸까요 ㅠ.ㅠ
    2009.09.24 10:19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아.. 민망합니다. ^^;; 제가 이글을 새벽에 썼어요. 그리고 아침에 예약발행한건데요. 졸린 눈으로 겨우 겨우 쓴거죠.^^: 그래서 오타가 꽤 있네요. ^^;; 조심해야 하는데.. 말이죠.^^;; 2009.09.24 19:29 신고
  • 프로필사진 구차니 위에 동영상을 보니.. 개인적으로는 실현불가능한 조합이 아닐까 생각이 됩니다.
    손으로 터치도 하고 펜으로 글씨도 쓰고.. 머 현재의 터치로도 가능은 하겠지만
    화면에 손이 닿지 않돌고 주의해서 펜으로 써야 하겠죠. 그리고 저런 UI의 속도라면
    CPU도 높아야 하고 전원도 쭉쭉먹을테니 ㅠ.ㅠ 배터리가 가장 큰 관건일꺼 같구요

    아무튼 타블렛이던 터치던, 키보드 없는 세상이 오면 좋겠습니다 ㅎ
    (제가 타블렛 유저라서 그런건 절대~ 아니라고 못합니다 ㅋㅋ)
    2009.09.24 10:21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오.. 타블릿에 대해서 이것저것 생각을 많이 하시고 계신가봐요. 제가 미쳐 생각하지 못한 부분들을 금방 지적하시는 걸 보니. 그동안 생각해온게 많은것 같은데요? ^^; 프로그래머분들은 원래 물리 키보드를 선호하지 않나요? 특히 키보드중에서도 손맛느껴지는 키보드 찾을려고 이리저리 노력하시던데.. 키보드 없는 세상을 생각하시다니. 인터페이스와 관련되서 뭔가 생각하고 계신게 있는거 아닙니까? ^^;; 2009.09.24 19:28 신고
  • 프로필사진 구차니 저야 TC1100 Pure tablet 노트북을 사용중이라서 이러한 점을 남들보다는 조금 더 겪었기 때문일까요 ㅎ
    일단 타블렛의 단점은 타블렛 펜이 없으면 절대 사용하지 못한다는 점입니다. 회로가 들어가기 때문에 펜도 비싼편이구요. 그런 이유로 네비게이션에서 손으로도 편하게 찍을수 있는 터치를 적용하지, 전용펜인 타블렛을 적용하지 않는건 현명한 선택이라고 생각이 되어집니다. 하지만 모니터가 커질수록 모니터의 베젤이 적어지는 경향이고 무거워 지기 때문에 한손으로 잡다 보면 모니터에 손이 갈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런 이유로 노트북에는 타블렛이 장착될수 밖에 없습니다. 물론 터치가 장착되는 이유는 pure 형이 아닌 컨버터블 형으로 본체를 손으로 받치고 쓸수 있는 구조이기 때문이죠.

    개인적으로는 배터리 교체불가능한 식으로 본체에 내장시키고, 후방 키보드나 아니면 전면부 멀티터치의 스마트 인식으로 양손으로 가상 키보드를 입력가능하도록 하면 어떨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것도 아니라면, 예전에 레이저를 이용한 가상키보드(책상위에 빨간 레이저로 가상 키보드를 만들어서 쓰던제품이 있었죠)를 3차원으로 인식해서 허공에서 쳐도 인식을 하게 한다던가 이런 방법도 있겠죠. 머.. 마음 같아서는 뇌파 + 3차원 카메라를 이용한 제스쳐 인식 그리고 사전(dictionary) 조합으로 문자열을 빠르게 입력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겠죠

    현실적으로 가능한건 멀티터치를 조금 더 효율적으로 인식시켜 손바닥등을 무시하고 손가락만 인식시켜 가상 키보드를 구현하는거겠죠.

    그래도 타블렛은 압력감지의 장점이 있고, 터치는 멀티터치가 용이한 장점이있죠 ㅎ
    2009.09.24 20:26 신고
  • 프로필사진 오백이 캬~사진좋고^ㅡ^!!
    MS의 타블렛 동영상 정말 멋집니다.
    저대로만 나오고 가격만 적당하면, 센세이션을 일으키겠는데요?
    2009.09.24 10:46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그러게요. 꽤 활용성이 있어보입니다. 일반인보다는 비즈니스맨에게 유요할듯 싶어요.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가 타블릿에서 정면 승부하는 모습을 빨리 보고싶습니다. ^^;; 2009.09.24 19:26 신고
  • 프로필사진 Jack 저는..개 맘에 들어요.
    나중에 이런 종류의 개 한마리 키우고 싶어요~~
    2009.09.24 11:05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참. 귀여우면서도. 꽤 감정표현력이 뛰어난(?) 개 같아요.^^;; 2009.09.24 19:25 신고
  • 프로필사진 달려라꼴찌 도대체 아이폰 언제 출시되는 건지...ㅠㅜ 2009.09.24 12:35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그러게요. 아이폰 출시와 관련된 기사 읽은 시간들이 이제는 아까울정도입니다. 이건 7월이면 8월에 나온다. 8월이면 9월이다. 이제는 10월까지 왔는데. 과연? 어찌될런지요.^^;; 2009.09.24 19:25 신고
  • 프로필사진 DB_GO 라마의 게임과 관련해 하고 싶은 말이 약간 있어서 트랙백하려고 합니다^^
    글 잘 봤습니다~^^
    2009.09.24 18:31 신고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트랙백 잘받고 . 글 잘읽었습니다. 2009.09.24 19:19 신고
  • 프로필사진 콜드레인 헉! 아이온이 1위라니!!! 말도 안돼에에에에;;
    AMD에서 이번에 크게 한건 터뜨렸군요. 소비전력을 3/10으로 줄이다니.
    만약 가격마저 저렴하게 나오면 NVidia가 큰 타격을 입겠군요
    2009.09.24 19:45 신고
  • 프로필사진 소원™ AMD가 CPU에서 인텔에 밀리는 한을 그래픽카드로 푸는 것 같습니다. ^^; 2009.09.24 21:05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09.09.24 22:08
  • 프로필사진 멀티라이터 안녕하세요. 멀티라이터 김정남입니다. 제가 이 글을 보고 많이 고민을 했습니다. 도움을 주고 싶기도 하지만.. 또 아이디어라는게.. 함부로 듣는게 아닌것 같습니다. 개발과 관련되서 문의를 해준다면 제가 아는한 성심성의껏 답변을 드릴수 있지만. 저도 게임 개발을 지금 하고 있는상태에서 다른 분들의 아이디어를 듣고 평가한다는게 개인적으로 쉽지는 않네요. 게임 아이디어보다는 개발과 관련된 사항이 물어보실게 있으면. multiwriter@hanmail.net으로 연락주세요. 2009.09.24 19:23 신고
  • 프로필사진 이강주 네,제가 생각이 짧았던 것 같습니다.그런 부분까지 생각못한 점 죄송합니다.
    그리고 뒤늦게 알게 되었지만 좋은 글들이 많은 multiwriter님의 블로그를 알게 되어 너무 행복합니다.^^ 감사드립니다.
    2009.09.25 10:08
  • 프로필사진 탐진강 게임은 감정의 치료제가 될 수도 아닐 수도 있을 듯 합니다.
    좋은 주말되세요
    2009.09.25 23:22 신고
  • 프로필사진 드자이너김군 요즘 덕분에 새로운 소식들을 재빠르게 접할수 있는것 같습니다. 너무 좋은걸요~ 2009.09.26 01:02 신고
  • 프로필사진 montreal flower delivery 그 스님 진짜 솔직하네여 2009.09.26 01:53
댓글쓰기 폼